'더로드' 지진희, 이종혁과 무슨 사이? "추억이 좀 더러웠어야" [별별TV]

이시연 기자 / 입력 : 2021.08.05 00:18 / 조회 : 507
image
/사진= tvN '더 로드 : 1의 비극' 방송 화면
'더 로드 : 1의 비극'에서 지진희가 과거 유흥업소 대표 이종혁과 인연을 맺은 사실이 그려졌다.

4일 오후 방송된 tvN 수목드라마 '더 로드 : 1의 비극'에서는 BSN 뉴스 나이트 앵커 백수현(지진희 분)이 유흥업소 대표 윤동필(이종혁 분)과 만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백수현은 4선 국회의원 비자금 사건의 증거를 찾기 위해 윤동필과 한 폐가에서 만났다. 백수현은 "여전하네 윤동필. 아니 김석필이라고 해야 되나"라고 인사를 건넸다.

윤동필은 "하나도 안 변했네. 사람 코너에 몰아놓고 빳빳한 것까지. 우리 추억이 좀 더러웠어야지. 누구 때문에 신분 세탁하고 살았는데"라며 백수현을 원망하는 듯 말했다.

이어 백수현의 차로 자리를 옮긴 뒤 윤동필은 "원본이 세상에 나타나면 경찰, 검찰 전부 줄줄이 옷 벗을 건데. 그래서 다 포기하고 너랑 붙어 먹으라고?"라고 물었다.

백수현은 "원본 넘기고 협조해. 안전과 신분 위조, 해외로 뜨는 비용까지 다 지원할게"라고 요구했다. 윤동필은 "암호 화폐 20억, 현찰 5억. 대신 네 아들을 담보로 걸자. 만에 하나 내 등에 칼 꽂으면 네 금쪽같은 새끼는 내 손에 죽어"라며 조건을 내걸었다.

이시연 기자 star@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