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악마판사' 이해운, 새 프로필 공개..훈훈한 반전 매력

김미화 기자 / 입력 : 2021.08.03 21:40 / 조회 : 663
image
/사진=에이엘 엔터테인먼트
배우 이해운의 새 프로필 사진이 공개됐다.

이해운의 소속사 에이엘 엔터테인먼트는 3일 배우 이해운의 새 프로필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이해운은 편안히 의자에 기대 앉아 부드럽게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편안한 무드 속에서도 카메라를 응시하는 눈빛에는 단단함이 서려있어 보는 이의 시선을 끈다.

이해운은 영화 '배심원들', '82년생 김지영', '시동', '침입자', '소리도 없이'와 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 '나인룸', '청춘기록', '우리 사랑했을까', 'D.P'. '개의 날' 등 다수의 작품에서 배역에 녹아드는 자연스런 연기력을 선보이며 탄탄한 내공을 쌓았다. 이해운은 현재 tvN 토일드라마 '악마판사'에서 대통령 허중세 (백현진 분)의 추종자로, 애국을 핑계로 폭력을 선동하고 사회질서를 어지럽히는 죽창 역을 맡아 안방극장에 강렬한 카리스마를 풍기고 있다.

이해운은 외국인노동자 등 사회적 약자들에 쇠파이프로 구타를 하는 잔혹한 악인에서, 국민시범재판에 세워져서도 자신을 애국청년, 혁명지도자라며 선언문까지 낭독하는 뻔뻔한 선동가로, 그리고 결국에는 할머니 장례비와 혁명자금을 VJ에 탕진한 지질한 관종으로 전락하는 죽창의 악인본색을 입체적으로 그려내며 극을 풍성하게 만들었다.

특히 이해운의 연기력은 가온에 의해 죽창의 악마 코스프레가 벗겨질 때 빛을 발했다. 분노와 당혹스러움이 버무려진 그의 얼굴만 보아도 김충식이 지금의 죽창이 되기까지의 과정이 고스란히 전해지며 시청자들에게 통쾌함과 씁쓸함을 동시에 안겨주었다.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은 신스틸러 이해운의 향후 행보에 귀추가 주목된다.

김미화 기자 letmein@mt.co.kr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미화|letmein@mt.co.kr 트위터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