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적의습관' 방은희, 子 김두민과 스쿠버다이빙..친구 같은 모자 [별별TV]

여도경 기자 / 입력 : 2021.08.03 19:23 / 조회 : 503
image
/사진=TV조선 '기적의 습관' 방송화면 캡처
배우 방은희가 '기적의 습관'에서 아들 김두민과 스쿠버다이빙을 했다.

3일 오후 방송된 TV조선 시사교양 프로그램 '기적의 습관'에서는 방은희가 유학을 앞둔 김두민과 데이트를 떠났다.

이날 김두민은 방은희에게 "외국에서는 엄마한테 이름 부르는 거 아냐"라고 장난을 시작했다. 방은희가 "야 빼고 다 해라"라고 하자 김두민은 "헤이, 은희"라고 바로 말했다. 이에 방은희는 "셧업(조용히 해), 두민"이라고 응수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후 방은희는 김두민과 스쿠버다이빙을 시작했다. 스튜디어오에서는 두 사람을 보고 부러워했고 방은희는 "아들이 먼저 여행가자고 한다"며 "부모와 자식이 같이 할 수 있다는 게 더 좋다. 아들이랑 할 수 있다는 데 감사한다. 나랑 같이 하자고 해주니까 고맙다"고 말했다.

여도경 기자 star@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