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인성 "'모가디슈' 속 카체이싱, 사람보다 차가 고생했다"

CBS 음악FM '이수영의 12시에 만납시다'에 출연한 조인성

강민경 기자 / 입력 : 2021.08.03 12:32 / 조회 : 795
image
조인성 /사진=CBS 음악FM '이수영의 12시에 만납시다' 보이는 라디오 방송화면 캡처


배우 조인성이 영화 '모가디슈' 속 카체이싱 장면에 대해 사람보다 차가 고생이 많았다고 밝혔다.

3일 오후 방송된 CBS 음악FM(서울·경기 93.9MHz) '이수영의 12시에 만납시다'에서는 영화 '모가디슈'에 출연한 배우 조인성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조인성은 '모가디슈' 속 카체이싱에 대해 이야기 했다. 그는 "운전 하는 걸 좋아하기도 한다. 실제로 영화 안에서 그런 장면을 찍기가 어렵다. 안전에 신경을 많이 쓰기도 하고, 앵글 안에 움직이는 거라 운전만 잘하는 거라고 해서 그 모습이 나오는 건 아니다"라고 말했다.

image
조인성 /사진=임성균 기자 tjdrbs23@


이어 "여러가지 운도 따라야 한다. 고생을 좀 했다. 시동이 계속 꺼지기도 했다. 인원이 또 많다 보면 차가 더 예민하게 시동이 안 걸리고 잘 꺼진다. 사람보다 차가 고생이 많았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조인성이 출연한 '모가디슈'는 1991년 소말리아의 수도 모가디슈에서 내전으로 인해 고립된 사람들의 생사를 건 탈출을 그린 영화다.

강민경 기자 light39@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