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순원, tvN 새 드라마 '어사와조이'에 '차말종' 역 출연 [공식]

김수진 기자 / 입력 : 2021.08.02 08:48 / 조회 : 585
image
정순원 /사진제공=엘줄라이엔터테인먼트
배우 정순원이 tvN 새 드라마 '어사와 조이'(극본 이재윤, 연출 유종선)에 '차말종' 역으로 출연을 확정했다.

tvN 새 드라마 '어사와 조이'(극본 이재윤, 연출 유종선)는 엉겁결에 등 떠밀려 어사가 되어버린 허우대만 멀쩡한 미식가 도령과 행복을 찾아 돌진하는 조선시대 기별부인(이혼녀)의 '명랑 코믹 커플 수사 쑈'다. '백일의 낭군님', '왕이 된 남자' 등 웰메이드 사극의 계보를 이어, 2021년 하반기 신개념 코믹 사극의 신기원을 열 tvN의 기대작이다.

극 중 배우 정순원이 맡은 '차말종'은 양반 서얼들로 조직된 도적단의 구성원이자 이 조직의 우두머리인 '박태서'의 오른팔이다. 이름처럼 엽기적인 행각을 서슴치 않는 인물.

정순원은 소속사 엘줄라이엔터테인먼트를 통해 "'우선 '차말종'이라는 역할 이름부터 마음에 들었다. 내 안에 있는 모든 것을 다 쏟아내도 되겠다는 생각이 들었다. 또한 이번 작품에는 시선을 사로잡는 개성넘치는 캐릭터들이 가득하다. 보시는 분들이 단 한순간도 지루할 틈을 느끼시지 못할 것이다"고 소감을 밝혔다.

정순원은 현재 티빙 오리지널 드라마 '유미의 세포들'에서 '남과장' 역을 맡아 촬영 중이며, 올 상반기 '수찬' 역으로 출연한 넷플릭스 새 오리지널 시리즈 '고요의 바다'의 촬영을 마쳤다. 드라마 '모범형사'에서 용병형 형사 '지만구', '왓쳐(WATCHER)'에서 살인교사까지 마다하지 않는 재벌 3세 '정한욱', '멜로가 체질'의 '젤리뽀 감독', '해치'의 방주감찰 '주영한'으로 시청자들에게 얼굴을 알린 그는 드라마 '닥터탐정', '빅 포레스트', '러블리 호러블리', '쌈, 마이웨이', '낭만닥터 김사부', '터널'과 영화 '신과함께 - 죄와 벌', '부라더', '어느날'에 출연한 바 있다.

한편 '어사와 조이'는 올 하반기 방영 예정이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수진|skyaromy@mtstarnews.com 페이스북

스타뉴스 편집국장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