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다', '라라랜드' 잇는 달콤한 뮤직 케미

김미화 기자 / 입력 : 2021.08.01 11:20 / 조회 : 907
image
/사진='코다'


웰메이드 음악 영화 '코다'가 '라라랜드'를 잇는 뮤직 커플의 탄생을 예고해 기대감을 모은다.

영화 '코다'는 소리를 들을 수 없는 가족을 세상과 연결하는 코다 루비가 어느 여름날, 우연히 노래와 사랑에 빠지면서 꿈을 향해 달리는 감동 가득한 뮤직 드라마.

'코다'에서 풋풋한 첫사랑 감성을 뽐낼 루비 역의 에밀리아 존스와 마일스 역의 퍼디아 월시-필로가 '라라랜드'의 엠마 스톤과 라이언 고슬링을 잇는 달콤한 뮤직 케미의 면모를 자랑하며 예비 관객들의 이목을 집중시킨다.

짝사랑하던 마일스를 따라 충동적으로 합창단에 가입한 루비는 가을 콘서트의 듀엣송 연습을 계기로 더욱 마일스와 가까워진다. 남몰래 루비를 좋아하고 있던 마일스 역시 루비에 대한 마음을 숨기지 않으며 노래를 통해 서로에게 진심을 전하게 된다.

두 사람의 풋풋한 진심을 이어준 노래는 바로 레전드 뮤지션 마빈 게이와 타미 테렐이 함께 부른 'You're All I Need to Get by'로 할리우드 신예 뮤직 커플의 청량한 화음으로 재탄생되었다. '원 데이', '닥터 후' 등 장르를 가리지 않고 탄탄한 연기력을 뽐낸 에밀리아 존스와 '싱 스트리트'에서 사랑하는 이를 위해 밴드를 결성하는 수줍은 소년 캐릭터를 완벽하게 소화했던 퍼디아 월시-필로의 만남은 '라라랜드에서 피아노 반주와 함께 듀엣으로 부른 'City of Stars'로 전 세계 관객들의 마음을 설레게 만든 엠마 스톤과 라이언 고슬링을 연상시키며 환상적인 뮤직 케미로 관객들의 마음을 뒤흔들 예정이다.

풋풋하고 설레는 뮤직 케미를 선보인 '코다'는 오는 8월 여름, 전국 극장에서 관객들과 만날 예정이다.

김미화 기자 letmein@mt.co.kr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미화|letmein@mt.co.kr 트위터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