홀란-포그바-돈나룸마… 슈퍼 에이전트 고객가치만 8318억원

스포탈코리아 제공 / 입력 : 2021.07.31 09:13 / 조회 : 121
image


[스포탈코리아] 슈퍼 에이전트인 미노 라이올라는 수많은 특급 스타들을 관리하고 있다. 그가 보유한 특급 선수 11명 만으로 가치는 상상 이상이다.

유럽 축구 통계 매체 ‘트랜스퍼마크트’는 라이올라가 보유한 선수들을 중심으로 베스트 11을 꾸려봤다. 각 포지션마다 몸값 최고의 선수들로 구성했다.

그 중 엘링 홀란(보루시아 도르트문트)이 가장 눈에 띈다. 홀란은 현재 가치 1억 3,000만 유로(약 1,778억 원)로 가장 높다. 그는 현재 첼시, 맨체스터 시티, FC바르셀로나, 파리생제르맹(PSG) 등 많은 유럽 팀들의 주목을 받고 있다.

실제 예상 이적료도 그의 몸값 이상 기록하고 있다. 1억 7,500만 파운드(약 2,810억 원)까지 보도되자 홀란 본인도 “다 소문으로 끝났으면 좋겠다. 한 사람이 저 정도 금액은 말도 안 된다”라며 난색을 표하고 있다.

이외에도 폴 포그바(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잔루이지 돈나룸마(PSG), 마티아스 데 리흐트(유벤투스) 등도 라이올라 손을 거치고 있다. 하나 같이 쟁쟁한 선수들이다.

라이올라 고객만으로 꾸린 베스트 11은 총 가치 6억 800만 유로(약 8,318억 원)다. 그만큼 라이올라를 믿고 따르는 선수들이 많다.

사진=트랜스퍼마크트

취재문의 sportal@sportalkorea.co.kr | Copyright ⓒ 스포탈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