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장목소리] 제주 남기일, “팬들에게 좋은 결과 못 드려 죄송하다”

스포탈코리아 제공 / 입력 : 2021.07.31 22:34 / 조회 : 333
image


[스포탈코리아=제주] 제주유나이티드의 남기일 감독이 팬들에게 고개를 숙였다.

제주는 31일 오후 8시 제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21 22라운드 인천유나이티드와의 안방 경기에서 1-4로 졌다. 무승 기간이 10경기(5무 5패)로 길어진 제주는(승점 23점) 8위에 머물렀다.

경기 후 남 감독은 “오랜만에 하는 홈경기였는데 팬들에게 좋은 결과를 선사 못 해 아쉽다. 골을 넣을 수 있는 상황에서 우린 넣지 못했고 인천은 넣었다. 그 차이가 결과를 갈랐다. 득점 찬스를 살리지 못한 게 아쉽다”라고 돌아봤다.

긍정적인 면도 있었다. 시즌 초반 어려움을 겪었던 제르소가 2경기 연속골을 넣으며 힘을 보탰다.

남 감독은 “휴식기 때 좋은 컨디션을 유지했다. 계속 좋아질 거로 생각한다. 선수들은 열심히 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취재문의 sportal@sportalkorea.co.kr | Copyright ⓒ 스포탈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