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고있지만' 송강, 한소희에 서운 표출 "나는 잘 못 지냈어"

이시호 기자 / 입력 : 2021.07.31 23:47 / 조회 : 765
image
/사진=JTBC '알고있지만' 방송 화면 캡처


'알고있지만' 배우 송강이 한소희에 서운함을 드러냈다.

31일 방송된 JTBC 토요스페셜 드라마 '알고있지만,'에서는 함께 관람차에 탑승한 유나비(한소희 분)와 박재언(송강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유나비와 박재언은 오빛나(양혜지 분)의 계략으로 둘만 관람차에 탑승하게 됐다. 유나비는 화제를 돌리려 했지만 박재언은 "잘 지냈냐. 나는 잘 못 지냈다. 왜 연락 안 했냐. 그래도 생일인데"라며 서운함을 드러냈다.

유나비는 "나 아니어도 너 축하해 줄 사람 많지 않냐"고 답했지만 박재언은 "나는 네 축하가 받고 싶은 건데"라며 유나비 앞에 무릎을 꿇었다. 유나비는 박재언의 손이 가까워지자 놀라며 "말로 하면 되지"라 말했고, 박재언은 "진짜 서운하려고 하네. 내가 그렇게 싫냐"며 서운함을 표했다.

이시호 기자 star@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