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뷔, 韓솔로 최초 스포티파이 7000만 스트리밍 5곡 '大기록' 달성

문완식 기자 / 입력 : 2021.07.30 07:14 / 조회 : 4702
image


방탄소년단(BTS) 뷔의 솔로곡 5곡이 세계 최대 음원 플랫폼 스포티파이(Spotify)에서 각각 7000만 스트리밍을 돌파하는 한국 솔로 아티스트 최초의 기록을 세웠다.

지난 27일 뷔의 첫 연기 도전작 드라마 '화랑'의 OST '죽어도 너야(It's definitely You)'가 스포티파이에서 7000만 스트리밍을 돌파했다.

이로써 뷔는 '싱귤래리티(Singularity)', '단밤(Sweet Night)', '스티그마(Stigma)', '이너차일드(Inner Child)'까지 솔로곡 5곡이 모두 7000만 스트리밍을 돌파하는 대기록을 세우게 됐다.

image
이는 한국 솔로 아티스트 최초의 기록으로, 뷔의 음악적인 개인 역량과 글로벌 인기가 시너지를 발휘하며 이뤄낸 성과다.

뷔는 지금까지 스포티파이를 비롯 다양한 음원 플랫폼에서 최초, 최고의 기록적인 솔로 커리어를 쌓아왔다.

아이튠즈(iTunes)에서는 'Sweet Night'이 118개국 톱송차트 정상에 오르며 아이튠즈가 공식 서비스 되고 있는 나라 중 오직 2개 지역(국가)을 남기고 전 세계를 평정하는 글로벌 최고 기록을 수립했다.

image


뷔는 한국 솔로 아티스트 최초로 미국 아이튠즈 톱송차트에 'Sweet Night'와 'Inner Child' 두 곡을 1위에 올렸으며, 역시 두 곡이 100개국 이상에서 톱송차트 정상에 등극하는 신기록을 썼다.

미국 빌보드(Billboard) 월드 디지털 송 세일즈 차트에서는 'Stigma'(스티그마)까지 세 곡이 1위를 기록하는 막강 파워로 솔로 커리어에 정점을 찍었다. 이 또한 한국 솔로 아티스트로서는 최초이자 유일한 기록이다.

image
글로벌 음악 플랫폼 사운드클라우드(Sound Cloud)에서도 '네 시'를 비롯해 '풍경', '윈터 베어'까지 자작곡 세 곡이 모두 8000만 스트리밍을 돌파, 총 4억 2000만 이상 스트리밍을 기록하고 있다. 8000만 스트리밍 이상의 자작곡 3곡을 보유한 K팝 솔로 아티스트는 뷔가 유일하다.

뷔는 감각적인 재능의 싱어송라이터, 리스너들의 귀를 사로 잡는 유니크한 음색의 보컬리스트로서 글로벌 음악팬들의 사랑을 한 몸에 받고 있다.

또한 아티스트로서의 역량 외에도 세계 제일 미남 타이틀을 휩쓸며 "서양인, 마초적인 남성 등 서구의 전형적인 미남 기준을 넘어 새로운 방향을 정할 동양 아이콘이다"라는 평가를 받은 '본투비 스타'이기도 하다.

팬들은 "아이돌 팬들이 원하는 모든 것이 뷔 안에 다 있다", "김태형은 무결점 종합선물세트"라며 뷔를 '눈과 귀를 모두 만족시키는 최고의 아이돌'이라 평하고 있다.

image
문완식 기자(munwansik@mt.co.kr)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문완식|munwansik@mt.co.kr 페이스북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부 부장 문완식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