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없손왕' SON, MK돈스전 평점 1위...英 매체도 극찬

스포탈코리아 제공 / 입력 : 2021.07.29 10:44 / 조회 : 206
image


[스포탈코리아] 해리 케인이 없는 토트넘 홋스퍼에선 손흥민이 그야말로 왕이었다. 1골 1도움 최고의 활약을 펼치며 토트넘의 승리를 이끌었다.

토트넘은 영국 밀턴케이슨에 위치한 MK스타디움에서 열린 MK돈스와의 프리시즌 경기에서 3-1 승리를 거뒀다. 이날 손흥민은 선발로 출전해 1골 1도움을 기록했다.

손흥민은 케인을 대신해 최전방 공격수로 출전했다. 현재 케인은 맨체스터 시티와 강력하게 연결되는 등 이적이 유력한 상황이다. 올 여름 케인이 떠난다면 케인의 역할을 손흥민이 대신 해줘야하기에 누누 에스피리투 산투 감독은 손흥민을 최전방 자원으로 기용했다.

케인이 없는 손흥민은 토트넘의 최고 에이스였다. 소위 말하는 '케없손왕'이엇다. 지난 콜체스터 유나이티드전에서도 손흥민은 1골 2도움을 기록하며 최근 2경기 2골 3도움으로 맹활약 중이다. 약체들과의 평가전이긴 하지만 토트넘의 공격 주축이라는 사실은 부인할 수 없다.

영국 매체 '풋볼 런던'에 따르면 손흥민은 평점 9점으로 루카스 모우라와 함께 팀 내 가장 높은 평점을 받았다. 매체는 손흥민을 두고 "전반 25분 콜체스터 골망을 흔들었지만 오프사이드 깃발이 올라가며 아쉬움을 삼켰다. 전반 종료 직전엔 득점을 기록했고 후반전엔 델레 알리의 득점을 도왔다"라며 엄지를 치켜세웠다.

사진=토트넘 트위터

취재문의 sportal@sportalkorea.co.kr | Copyright ⓒ 스포탈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