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뷔 '아이스크림 모델로 찰떡인 남자 아이돌' 1위 "당충전엔 아이스크림, 안구정화엔 뷔"

문완식 기자 / 입력 : 2021.07.29 07:13 / 조회 : 5679
image
방탄소년단 뷔(BTS V)
방탄소년단(BTS) 뷔가 '아이스크림 모델로 찰떡인 남자 아이돌' 1위에 선정됐다.

뷔는 '최애돌'에서 지난 7월 22일부터 28일까지 진행한 '아이스크림 모델로 찰떡인 남돌은?' 설문에서 총 투표수 9만 3803표 중 4만 5739표를 받으며 압도적인 득표율로 1위를 기록했다.

"집콕하다 더울 때 아이스크림 광고만 봐도 시원~"이라는 부제로, 한 여름 더위를 날려 버릴 최고의 아이스크림 광고모델을 묻는 이번 설문에서 뷔는 청량감 넘치는 비주얼과 달콤함으로 1위에 올랐다.

뷔는 이미 이상적인 아이스크림 모델로서 강력한 영향력을 발휘한 적이 있다.

image


지난 5월 방탄소년단이 맥도날드(McDonald's)와 협업해 약 4주간 전 세계 50개국에서 'The BTS 세트'를 출시했을 때 세트엔 포함되지 않았지만 판매량이 45% 가량 늘어난 제품이 있었다.

바로 뷔가 좋아하는 것으로 알려진 '오레오 맥플러리' 아이스크림이다.

방탄소년단의 여행 콘텐츠 '본보야지 시즌 4'에서 뷔가 뉴질랜드 맥도날드를 방문해 메뉴를 주문하며 "Oreo Macflurry one, please"를 귀엽게 말하는 장면이 큰 사랑을 받자, 오레오 맥플러리는 '뷔 아이스크림'으로 불리며 큰 인기를 끌게 된 것이다.

맥도날드는 이런 인기를 감안해 BTS 세트 업무지침서에서 오레오 맥플러리 판매 급증 예측을 직원들에게 사전 공지하기도 했다.

또 방탄소년단이 배스킨라빈스 아이스크림의 공식 광고 모델로 활동할 당시에는 아이스크림보다 더 달콤한 '뷔주얼'로 팬들을 사로잡았다.

당시 공개된 사진에서 뷔는 부드러우면서 상큼한 표정과 함께 시원시원한 이목구비가 무더위 속 아이스크림 같은 청량함을 자아내며 팬들에게 폭발적인 반응을 얻었다.

특히 해당 브랜드에서 공개한 인터뷰 영상에서는 '슈팅스타'를 먹을 때 알갱이가 터지는 모습을 상큼하게 표현해 시선을 사로잡았다. 아이스크림 알바가 어울릴 것 같은 멤버를 묻는 질문에서도 "진짜 잘할 수 있을 것 같다. 손님이 친절하면 조금 더 주겠다"는 애교 섞인 답변으로 모두에게 웃음을 안기기도 했다.

팬들은 투표 결과에 "당 충전엔 아이스크림, 안구정화엔 뷔", "흥행보증수표 뷔, 아이스크림 품절각", "시력상승 비주얼에 눈이 시원해진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문완식 기자(munwansik@mt.co.kr)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문완식|munwansik@mt.co.kr 페이스북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부 부장 문완식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