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디오스타' 안은미, 영화 '미인' 베드신 지도 비하인드 공개

안윤지 기자 / 입력 : 2021.07.27 18:48 / 조회 : 748
image
/사진=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비디오스타' 현대무용가 안은미가 이색 이력들로 놀라움을 안긴다.

27일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예능프로그램 '비디오스타'는 청출어람 특집 '쪽빛 같은 내 새끼'로 꾸며지는 가운데, 래퍼 개코, 작곡가 신사동 호랭이, 현대무용가 안은미, 방송인 김소영이 출연해 다양한 볼거리와 입담을 뽐낼 예정이다.

안은미는 국내외에서 활발히 활동하고 있는 한국 대표 현대 무용가이다. 미국, 영국, 프랑스, 브라질 등 해외 러브콜을 받으며 한국 예술의 멋을 전파했으며, 국내 시청자들에게는 2013년 MBC 예능프로그램 '무한도전' 자유로 가요제의 안무가로 친숙하다.

이날 안은미는 88올림픽의 매스게임을 지도했던 이색 이력은 물론, 파격적인 베드신으로 당시 큰 화제를 불러모았던 영화 '미인'의 베드신 몸 연출을 맡았던 일화를 공개해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지금과는 사뭇 다른 그 시절 아날로그식 매스게임 연출과 오직 안은미만이 할 수 있는 베드신 몸 연출의 비하인드는 방송에서 확인할 수 있다.

또한 안은미의 제자이자 씽씽밴드로 큰 인기를 끌었던 경기 민요 소리꾼 이희문이 함께 출연한다. 제자 이희문의 무대를 보며 한껏 흥이 오른 안은미는 즉석에서 노래와 찰떡궁합인 안무를 선보이며 세계 최초 즉석 컬래버이션 무대를 성사시켰다는 후문.

한편 제자 이희문은 스승 안은미에 대해 "돈 개념이 없다"고 깜짝 폭로해 안은미를 진땀 흘리게 했다. 이희문이 무대 연출을 준비하던 당시 스승 안은미가 가장 먼저 해준 이야기 역시 "돈 쓸 준비 됐니?" 였다고. 모두의 놀라움을 자아낸 안은미의 소비 철학은 방송을 통해 공개된다.

안윤지 기자 zizirong@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