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화의 희열3', '법조계 아웃사이더' 박준영 '피날레 장식'

이경호 기자 / 입력 : 2021.07.27 18:23 / 조회 : 473
image
박준영 변호사가 KBS 2TV '대화의 희열3' 마지막 게스트로 나선다./사진=KBS 2TV '대화의 희열3'


'대화의 희열3'이 박준영 변호사를 끝으로, 시즌 3를 마무리한다.

KBS 2TV '대화의 희열3'(연출 신수정)은 시대를 움직이는 단 한 사람의 명사를 초대해 대화를 나누는 원나잇 딥토크쇼로, 단독 게스트 토크쇼의 명맥을 이어가며 시청자들에게 호응을 받았다. 예능식 단체 토크쇼에서 벗어나, 한 사람의 인생을 깊이 있는 대화로 담아낸 '대화의 희열'의 토크 포맷은 그 어떤 토크쇼에서도 느낄 수 없는 감동과 울림을 이끌어냈다는 반응이다.

5월 13일 시즌3 첫 방송을 시작한 '대화의 희열'은 다양한 분야, 세대의 게스트를 섭외해 폭넓은 대화 주제를 펼쳐냈다. 격동의 한국사부터 육아, 패션, 음악, 연기, 인생에 대한 고민과 이야기들은 시청자들을 사로잡았다.

한국 문학계 거장 소설가 황석영, 자신을 둘러싼 편견에 펀치를 날린 가수 제시, 육아 대통령 소아청소년정신과 의사 오은영, 한국 축구 전설 박지성과 차범근, 포크송 대모 양희은, 골프 영웅 박세리, 한국인 최초 밀라노 패션 유학생이자 MZ세대의 롤모델 크리에이터 밀라논나, 믿고 보는 배우이자 아빠 성동일까지. 묵묵히 자신의 길을 걸어온 인물들과의 대화는 진솔했고, 그들이 남긴 인생 명언들이 화제를 모았다.

이런 가운데 '대화의 희열3' 마지막 게스트로는 '법조계 아웃사이더' 대한민국 최초 재심 전문 변호사 박준영이 출연을 예고해 관심을 집중시킨다. 박준영 변호사는 드라마 '날아라 개천용' 권상우, 영화 '재심' 정우의 롤모델이 된 인물로, 억울한 누명을 쓴 사람들을 위해 힘쓴 이야기를 들려줄 예정. 드라마, 영화보다 더 생생한 그의 이야기가 더 큰 울림을 전할 것으로 보인다.

특히 박준영 변호사는 MC 유희열도 놀란 반전 입담으로 대화를 이끌었다는 후문. '대화의 희열3' 마지막 대화를 장식할 박준영 변호사가 던질 메시지는 과연 무엇일지 관심이 쏠린다.

박준영 변호사까지, 10명의 게스트와의 대화를 완주할 '대화의 희열3' 최종회는 오는 29일 오후 11시 30분 방송된다.

이경호 기자 sky@mtstaren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이경호|sky@mtstarnews.com 페이스북

재미있고, 풍성한 방송가 소식을 전해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