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보살' 이수근, "남친이 답답하다"→"헤어지라" 일침[별별TV]

이시연 기자 / 입력 : 2021.07.26 21:30 / 조회 : 565
image
/사진= 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 방송 화면
'무엇이든 물어보살'에서 이수근이 "말을 느리게 하는 남자친구가 답답하다"는 커플의 사연에 "헤어지라"고 일침을 가했다.

26일 오후 방송된 KBS JOY 예능프로그램 '무엇이든 물어보살'에서는 의사소통이 잘 되지 않는 커플이 고민상담을 했다.

이날 방송에서 여성 사연자는 "남자친구가 말도 느리고 답답하다. 그리고 본인 의사를 말을 잘 못해서 속이 터진다"고 털어놨다.

이에 이별 위기까지 갔던 두사람. 이수근은 "사랑에 대해서 내가 명언처럼 하는 얘기가 있는데, 사람을 바꾸려 하지 말고 사랑을 바꾸라 그랬어. 앞으로 미래가 창창하고 아름다운 사랑을 할 수 있는 사람이 많은데 굳이 안 바뀌려는 이 사람을 바꾸면서까지 사랑을 이어가려고 하나"라며 헤어짐을 권유했다.

서장훈 또한 "진짜 속이 답답하고 헤어질 정도로 힘들면 헤어져야지. 혼자 끙끙 앓지 말고 아직 젊은데 만나야 될 이유가 없지"라고 했지만 여성 사연자는 "이미 정이 많이 쌓였다"며 변명했다.

이시연 기자 star@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