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발표] 한화 주현상·윤대경 10경기 출장 정지+제재금 700만원 징계

김우종 기자 / 입력 : 2021.07.26 15:02 / 조회 : 1606
image
한화 윤대경(왼쪽)과 주현상. /사진=OSEN
원정 숙소에서 방역 수칙 위반으로 물의를 빚은 주현상과 윤대경이 구단 자체 징계를 받았다.

한화 이글스는 26일 "이날 오전 구단 징계위원회를 열고, 구단 내규 위반으로 인한 품위 손상에 대해 윤대경, 주현상에게 제재금 700만원과 10경기 출장정지 조치를 내렸다"고 밝혔다.

이어 "이번 징계는 KBO 상벌위 징계에 더해진 것으로, 두 선수는 후반기 총 20경기를 출장할 수 없게 됐다"고 설명했다.

앞서 지난 23일 한국야구위원회(KBO)는 코로나19 방역 수칙을 위반한 주현상과 윤대경에 대해 "5인 이상 사적 모임 금지를 위반했으나 해당 모임을 사전에 인지하지 못했고 회피하려고 노력한 점이 참작돼 10경기 출장 정지와 제재금 200만원을 결정했다"고 전했다.

당시 상벌위원회는 해당 선수들이 코로나19 확산이 사회적으로 매우 엄중한 상황에서 정부의 수도권 5인 이상 사적 모임 금지를 위반했고 프로선수로 지켜야 할 기본적인 본분을 지키지 않은 품위손상행위에 해당한다고 판단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우종|woodybell@mtstarnews.com

안녕하세요. 스타뉴스 김우종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