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빅' 박성광, 대본 소화조차 버벅..이상준·박영진 분노 '폭소'[별별TV]

이시호 기자 / 입력 : 2021.07.25 20:50 / 조회 : 850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tvN '코미디빅리그' 방송 화면 캡처


'코빅' 코미디언 박성광이 '두 분 사망토론'에서 폭소를 안겼다.

25일 방송된 tvN 예능 프로그램 '코미디빅리그'에서는 '두분 사망토론'에 이상준을 대신해 깜짝 출연한 박성광의 모습이 그려졌다.

박성광은 첫 출연 소감을 묻자 "남의 집에 온 것 같다. 살짝 불편하다"고 답했는데, 이성민은 "전에 섭외 전화를 드렸을 때 코빅에 안 나오신다고 했는데 이유가 뭐냐"고 물어 박성광을 당황케 했다. 박성광은 이에 "대본에 없는데 여기는 대본대로 안하냐. 뭐하는 데냐"며 당황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성민은 이에 "코빅은 리얼이다"고 답했고, 이후로도 대본 아닌 오프닝은 한참 이어졌다. 박성광은 "이상준 씨가 써두신 대본대로 잘 살려보겠다"더니 이후 자신의 애드립을 받아주지 않자 "너네는 대본대로 안 해도 받아주고 나는 대본대로 안 하면 안 받아주냐. 외롭다"며 분노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박성광은 이후로도 쉽지 않은 시간을 보냈다. 대본대로 진행되지 않자 당황해 잔뜩 꼬인 모습을 보인 것. 이상준은 온라인을 통해 참여하다 "저 아저씨는 개그를 어디서 배웠길래 대본을 그렇게 살리냐. 애드립을 쳐야지"라며 분노했고, 박영진은 결국 박성광의 다리를 걷어차며 "대본이나 외웠어야지"라고 말해 폭소를 안겼다. 박성광은 결국 대결에서 져 밀가루를 맞았다.

이시호 기자 star@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