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릭, 뭐야 새치가 왜 이리 많아.."날 덥길래, 두피 해방" [스타IN★]

윤성열 기자 / 입력 : 2021.07.23 16:05 / 조회 : 1810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에릭 인스타그램
그룹 신화 멤버 겸 배우 에릭이 염색 하지 않은 머리를 공개해 팬들의 시선을 모았다.

에릭은 2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날이 덥길래. 30대부터 2주마다 해온 새치 염색으로부터 두피를 해방시켜주기로 했다"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짧게 머리를 자른 에릭의 모습이 담겨 있다. 특히 에릭은 평소와 달리 염색을 하지 않아 흰머리가 많이 보이는 외모로 이목을 끌었다.

한편 에릭은 지난해 12월 종영한 MBC 드라마 '나를 사랑한 스파이'로 연기 활동을 했다.

윤성열 기자 bogo109@mt.co.kr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성열|bogo109@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뉴미디어 유닛에서 방송기자로 활동 중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