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랑종', 역대 청불 공포 2위 오프닝..마블 꺾고 흥행 시작 [종합]

김미화 기자 / 입력 : 2021.07.15 08:03 / 조회 : 575
image
/사진='랑종' 스틸컷


나홍진 프로듀서와 반종 피산다나쿤 감독의 강렬한 시너지, 생생하고 리얼한 연출, 전에 없던 스릴과 재미로 극찬받은 영화 '랑종'이 개봉 첫날 약 13만 관객을 동원하며 박스오피스 1위에 올랐다.

'랑종'은 지난 14일 개봉 첫날 12만 9899명의 관객을 동원하며 마블 영화 '블랙 위도우'를 압도적 격차로 제치고 박스오피스 1위에 등극했다.

'랑종'의 개봉 첫날 스코어인 12만 9899명은 청소년 관람불가 등급의 공포 장르 영화(영진위 분류 기준) 중 '박쥐'(2009년 개봉)의 첫날 관객 수 18만 명을 이은 역대 두 번째 기록이다.

이는 작년과 올해 통틀어 공포 영화 중 가장 높은 스코어를 기록 중인 '콰이어트 플레이스 2'(개봉 첫날 5만 3833명)의 첫날 관객 수를 두 배 이상 뛰어넘는 수치이기도 하다. '랑종'은 2009년 이후 청소년 관람불가 공포 장르 영화 최고의 오프닝 스코어 신기록을 수립하며 올여름 화제작다운 면모를 입증했다.

'분노의 질주: 더 얼티메이트'(개봉 첫날 40만 373명), '블랙 위도우'(개봉 첫날 19만 6220명)에 이어 올해 개봉작 오프닝 스코어 3위에 오른 '랑종'은 할리우드 액션 블록버스터 강세 속 청소년 관람불가 등급의 제약에도 불구하고 폭발적 흥행 화력을 드러내 눈길을 끈다.

또 226만 관객을 동원해 역대 외화 공포 영화 최고의 흥행작으로 기록된 '컨저링'의 개봉 첫날 관객 수인 8만 1130명 또한 가뿐히 뛰어넘은 '랑종'은 올여름 극장가 강력한 흥행 강자의 탄생을 알렸다.

한편 랑종'은 태국 산골마을, 신내림이 대물림되는 무당 가문의 피에 관한 세 달간의 기록을 그린 영화다. 신내림이 대물림되는 한 가족이 경험하는 미스터리한 현상이 태국 이산 지역의 이국적 풍광과 맞물려 생생한 공포를 전한다.

김미화 기자 letmein@mt.co.kr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미화|letmein@mt.co.kr 트위터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