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즈' 남창희, 음식 사진으로 보는 살림꾼 면모.."화이트나 우드 톤 좋아해"[별별TV]

이종환 기자 / 입력 : 2021.06.27 23:00 / 조회 : 851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MBC '구해줘! 홈즈' 방송화면 캡쳐
'구해줘! 홈즈'에서 남창희가 살림꾼 면모를 보였다.

27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구해줘! 홈즈'에서는 이사를 준비하는 3인 가구 의뢰인의 매물 찾기가 그려졌다.

이날 덕팀에서는 방송인 남창희가 인턴 코디로 출격했다. 양세형은 남창희에 대해 "SNS에 음식사진을 많이 올린다. 그릇만 봐도 집을 볼 수 있는데, 깔끔한 세팅이 돋보여 인테리어를 안봐도 알겠더라"고 전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이에 남창희는 "깔끔한 것을 좋아한다. 화이트나 우드 톤을 좋아한다. 특히 크림 화이트?"라고 덧붙였다. 한편 복팀의 인턴코디로는 박지윤이 출연했다. 박지윤은 "전 국민을 설득 시켰는데 정작 의뢰인을 설득 못하고 있다. 오늘은 의뢰인의 눈으로 보겠다고 마음 먹고 나왔다"며 열의를 불태웠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