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조선, '미스트롯2' 문자투표 2억6천 전액 기부(ft.장민호)

한해선 기자 / 입력 : 2021.06.24 18:02 / 조회 : 626
image
'미스트롯2' 문자투표 수익금 전달식 /사진=사랑의열매


종합편성채널 TV조선(대표 김민배)이 '내일은 미스트롯2(이하 미스트롯2)' 결승전 문자투표 수익금 전액인 2억 6천여만 원을 사랑의열매 사회복지공동모금회(회장 조흥식)에 기부하며, 사랑의열매 대국민 이웃돕기 캠페인인 '대한민국 사회백신' 나눔캠페인에 동참했다.

21일 서울 마포구 TV조선 스튜디오에서 진행된 기부금 전달식에는 TV조선 김민배 대표이사, 사랑의열매 김상균 사무총장, '미스트롯2' 진(眞) 양지은을 비롯한 TOP7 수상자들, 도경완, 붐, 장민호 등이 참석했다.

TV조선이 기부한 금액은 2억 6,899만 916원이며, 사랑의열매를 통해 아동학대 예방 및 피해아동 보호를 위한 지원사업에 쓰이게 된다.

TV조선 김민배 대표이사는 "전국의 시청자분들이 '미스트롯2'에 보내준 뜨거운 성원과 지지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시청자 한 분, 한 분의 뜻과 정성이 모여, 학대 피해아동을 위한 지원금으로 열매를 맺게 돼 더욱 뜻 깊게 생각하며, 다시 한번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사랑의열매 김상균 사무총장도 "TV조선이 '미스트롯2' 문자 투표 수익금을 기부하며 '대한민국 사회백신 나눔 캠페인'에 동참해준 것에 감사드린다"며 "소중한 성금이 아동학대를 예방하고 피해아동들을 보호하기 위한 지원사업에 전달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TV조선은 지난해에도 '내일은 미스터트롯' 결승전 문자 투표 수익금 3억 3,916만 4,687원을 사랑의열매에 기부했었다.

한편, '미스트롯2' 문자 투표 수익금 기부 전달식은 TV조선에서 25일 금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되는 '내 딸 하자' 방송에서 확인할 수 있다.

사랑의열매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재난취약계층을 돕기 위해 대국민 이웃돕기 캠페인인 '대한민국 사회백신' 나눔캠페인을 전개하고 있다. 지난 15일부터 시작됐으며, 캠페인으로 조성된 기부금은 생계가 어려운 소상공인 등 위기가정을 돕고, 코로나19 장기화로 발생한 노인·장애인 등 돌봄 공백과 아동·청소년 교육격차를 해소하기 위한 복지사업에 사용될 예정이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