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선호, '우수무당 가두심' 합류..첫 판타지 장르 도전[공식]

안윤지 기자 / 입력 : 2021.06.24 08:19 / 조회 : 1115
image
유선호 /사진=카카오엔터테인먼트
가수 겸 배우 유선호가 '우수무당 가두심'에 합류한다.

24일 카카오엔터테인먼트 측은 "유선호가 카카오TV의 첫 오리지널 판타지 드라마 '우수무당 가두심'(극본 주브라더스, 연출 박호진, 기획 카카오엔터테인먼트, 제작 메이스엔터테인먼트)에 캐스팅됐다"라고 밝혔다.

'우수무당 가두심'은 원치 않는 운명을 타고난 소녀 무당 가두심(김새론 분)과 원치 않게 귀신을 보게 된 엄친아 나우수(남다름 분)가 위기의 18세를 무사히 넘기기 위해 함께 미스터리를 파헤쳐가는 고교 퇴마로그다.

유선호는 악령으로 인해 안타까운 죽음을 맞은 후 가두심의 곁에 머무는 고등학생 영혼 현수 역을 맡는다. 평범한 고등학생부터 악령에 씌인 모습, 세상을 떠나지 못하고 가두심 주변을 맴도는 영혼에 이르기까지 현수의 변화를 섬세하게 담아내며 극에 활력을 더할 예정이다. '악동탐정스' '복수가 돌아왔다' '언더커버' 등의 드라마에서 다양한 캐릭터를 안정적으로 소화하며 신인답지 않은 연기력으로 주목을 받아온 유선호는, '우수무당 가두심'을 통해 생애 첫 판타지 드라마에 도전, 새로운 모습을 보여줄 전망이다. 이번 작품에서는 사람이 아닌 영혼을 맡아 기존과는 또다른 매력과 연기로, 연기 스펙트럼을 또 한번 확장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앞서 캐스팅 소식을 알린 가두심 역의 김새론, 나우수 역의 남다름과의 호흡도 기대를 모은다. 유선호가 맡은 현수는 악령에 의해 의도치 않은 죽음을 맞은 이후 세상을 떠나지 못하고 주변을 맴도는 영혼. 어머니를 찾고자 자신의 죽음 현장에 있었던 가두심을 따라다니며 그녀에게 얽힌 미스터리 연쇄 사건에도 함께 휘말리게 된다. 무당의 운명을 거부하는 가두심과는 티격태격하면서도 친구처럼 남매처럼 우정을 나누는 케미를 선보일 예정. 긴장감 넘치는 미스터리 스토리 전개 속에서 사람과 영혼, 무당과 영혼의 이색 조합으로 작품에 재미와 감동을 더할 계획이다.

유선호는 "판타지 장르는 처음이라, 어떻게 작품이 탄생할지 기대도 되고 설렌다"며 "모두가 재미있게 즐길 수 있는 드라마가 되도록 최선을 다해 연기에 임할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우수무당 가두심'은 매회 20분 내외, 총 12부로 구성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