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TS의 안데르센' 방탄소년단 지민, '금손' 그림 실력+감동 '지구 용사 구름이'+동화 구연까지..'만능 아이돌'

문완식 기자 / 입력 : 2021.06.23 07:25 / 조회 : 11844
image
방탄소년단 지민(BTS JIMIN)


방탄소년단(BTS) 지민이 '달려라 방탄'(Run BTS)에서 뛰어난 그림 실력과 동심을 자극하는 스토리, 전무 성우 같은 구연동화 실력으로 팬들을 사로잡았다.

지난 22일 방송된 방탄소년단 자체 예능 프로그램 '달려라 방탄' 143화에서는 동심으로 돌아가 동화를 만들어보는 '달방북스' 편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은 지민의 귀여운 '달려라 방탄' 구호로 오프닝 열었다. 이어 여러가지 동화에 대해 알아보는 동화 퀴즈 시간이 이어졌고, 지민은 정확한 동화 상식에 연기까지 선보이며 열띤 분위기를 주도했다.

image
방탄소년단 지민(BTS JIMIN)
image
image
image
'금손' 지민은 팀을 나누는 동안 멤버들로부터 칭찬과 함께 '그림 천재'로 인정받으며 시작 전부터 멋진 나무 그림으로 감탄을 자아냈다. 지민은 해피엔딩을 목표로 아이들의 눈높이에 맞게 '지구 용사 구름이'라는 제목의 동화를 만들기 시작했다.

image


image
지민과 리더 RM이 의기투합해 완성한 '지구 용사 구름이'는 사람들과 구름이 살고 있는 지구, 변화 무쌍한 날씨가 싫었던 사람들은 급기야 구름이 사라지길 바랐다. 구름은 자신만 없어지면 사람들이 행복해질 거라는 생각에 햇님 뒤로 숨어버렸다.

그러나 구름이 사라지고 행복한 것도 잠시, 사람들은 계속해서 이어지는 백야에 잠도 잘 수 없고 마실 물도 없어지는 등 힘든 상황에 처하자 지난 날을 반성하고 한 소녀가 구름에게 사과하며 간절하게 돌아와 줄 것을 부탁했다.

아이들을 좋아했던 구름은 소녀의 바람대로 다시 되돌아와 '지구 용사 구름이'는 모두가 행복한 해피엔딩으로 막을 내렸다.

image
지난해 어깨 수술로 단체 활동에 참여할 수 없었던 슈가를 살뜰히 챙겨왔던 지민은 촬영 당시에도 함께 하지 못한 멤버 슈가에게 전화해 완성된 동화를 읽어줄 것을 부탁하며 슈가의 참여를 유도하는 등 아름다운 인성으로 훈훈함을 자아냈다.

image


지민은 이날 방송을 통해 그동안 멤버들과 팬덤 내에서 '금손 지민'으로 불려왔던 그림 실력을 한껏 뽐내며, 창의력이 돋보이는 스토리와 실제 성우만큼 흥미진진하고 실감 나는 구연동화 실력까지 발산, 매력을 더했다.

image
image
image
image
팬들은 '동화 작가로도 손색없네', '성우도 잘하더니 전문가 같은 구연동화 실력이 인상깊다', '그림도 잘 그리고 스토리도 기가 막힘', '동화 '지구 용사 구름이' 출판래주세요', '졸라맨 그림도 디테일 최고', '그림실력 대박 못하는게 뭐에요' 등 '금손 지민'을 호평했다.

image
방탄소년단 지민(BTS JIMIN)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문완식|munwansik@mt.co.kr 페이스북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부 부장 문완식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