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븐틴, 컴백 활동 연기 "밀접 접촉자 분류..29일까지 자가 격리"[공식]

강민경 기자 / 입력 : 2021.06.19 22:04 / 조회 : 4244
image
세븐틴 /사진=김창현 기자 chmt@


그룹 세븐틴이 미니 8집으로 컴백한 가운데, 활동을 연기한다.

19일 소속사 플레디스엔터테인먼트는 공식 팬카페 등을 통해 "세븐틴 미니 8집 활동이 연기되었음을 안내드립니다"라고 밝혔다.

이어 "지난 6월 15일 세븐틴의 미니 8집 컴백 준비를 위한 촬영이 있었고, 이 일정에 참여했던 하이브 구성원 1명과 외주 스태프 1명이 각각 6월 18일, 19일에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라고 덧붙였다.

플레디스엔터테인먼트는 "아티스트는 첫 확진자가 최초로 증상을 보인 18일 저녁 자가진단 키트를 통해 감염 여부 음성을 확인하였고, 이후 PCR 검사까지 선제적으로 진행해 18일 오전 전원 음성 결과를 받았습니다"라며 "현재 아티스트는 발열, 호흡기 질환 등 감염 의심 증상이 전혀 없습니다"라고 설명했다.

또한 "6월 15일 현장에 참여했던 인원들도 전원 자가진단 키트 및 PCR 검사를 선제적으로 받았으며, 확진 판정을 받은 2명 외에는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습니다. 6월 18일 일정부터 검사 결과 음성이 확인된 인원만 현장에 참여했습니다"라고 했다.

image
세븐틴 /사진=김창현 기자 chmt@


플레디스엔터테인먼트는 "6월 19일 저녁 방역 당국으로부터 아티스트 포함 지난 6월 15일 일정에 참여했던 인원 전원이 밀접 접촉자로 분류되어 19일 밤부터 오는 29일까지 자가격리할 것을 요청 받았습니다"라고 말했다.

이에 따라 세븐틴은 활동을 연기한다. 소속사 측은 "세븐틴은 오는 20일 진행 예정이던 SBS 인기가요, 온라인 팬사인회 등을 비롯해 미니 8집 관련된 활동을 연기할 계획입니다. 활동 재개 일정은 아티스트의 자가격리 종료 후 다시 안내드리도록 하겠습니다"라고 했다.

마지막으로 "오랜 시간 컴백을 기다려 오신 팬 여러분과 언론 및 방송국 관계자분들께 양해를 구합니다. 당사는 아티스트와 실무 담당자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고려하며, 방역 당국의 지침에 성실히 협조하겠습니다"라고 전했다.

한편 세븐틴은 6월 18일 미니 8집 'Your Choice'(유어 초이스)를 발매했다. 발매 첫날 88만장을 돌파, 국내 주요 음원 사이트 최상위권 랭크, 아이튠즈 앨범 차트에서 총 33개 지역 TOP 10을 기록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