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동거' 장기용, 강한나에 "혜리 지켜달라" 부탁

이시연 기자 / 입력 : 2021.06.16 23:27 / 조회 : 829
image
/사진= tvN '간 떨어지는 동거' 방송 화면


'간 떨어지는 동거'에서 장기용이 강한나에게 혜리를 지켜봐 달라고 부탁했다.

16일 오후 방송된 tvN 수목드라마 '간 떨어지는 동거'에서는 신우여(장기용 분)와 양혜선(강한나 분)가 대화하는 장면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양혜선은 이담(혜리 분)을 계속 곁에 두겠다는 신우여에게 "계속 곁에 두겠다고? 솔직히 제일 위험한 게 그쪽 옆이잖아. 피해자들 다 너랑 연관있는 여자들이라면"이라고 최근 장기용의 최측근에 있던 여자들이 연달아 죽임을 당한 사건을 언급했다.

이 말에 신우여는 "그래도 어떻게 된 일인지 파악하기 전까지는 내 옆이 가장 안전할 것 같아서. 혹시나 무슨 일이 생기면 그 아일 가장 잘 지킬 수 있는 사람 또한 나일테니까"라며 이담을 계속 곁에 두는 이유를 밝혔다.

양혜선은 장기용과 함께 있던 여자 중 이담만 멀쩡한 것에 의문을 표했고 신우여는 "나도 그게 의문이야. 어쨋든 그 아이를 학교에서 잘 지켜봐 달라"고 부탁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