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문아' 위하준, 첫 누나=이나영..진기주 "나한텐 '야'라고"[별별TV]

여도경 기자 / 입력 : 2021.06.15 23:08 / 조회 : 668
image
/사진= KBS 2TV '옥탑방의 문제아들' 방송화면 캡처


배우 위하준이 '옥탑방의 문제아들'에서 연하 전문 배우로 연기하며 처음으로 '누나'라고 불렀던 배우가 이나영이라고 밝혔다.

15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예능프로그램 '옥탑방의 문제아들'에는 영화 '미드나이트'로 호흡을 맞춘 배우 진기주, 위하준, 박훈이 출연하는 장면이 담겼다.

이날 위하준은 가장 먼저 누나라고 부른 사람에 대해 밝혔다. 위하준은 "'로맨스는 별책부록' 할 때 이나영이다. 이나영이 9년 만에 복귀해서 다들 조심스러울 때였다. 감독이 '가서 누나라고 해라'라고 해서 '누나, 식사하셨습니까?'라고 처음 말했다"고 말했다.

MC들이 "진기주에게도 누나라고 하냐"라고 묻자 위하준은 대답하지 못했다. 진기주는 "'야'라고 한다"고 대신 답했다. MC들은 이승기의 '내 여자라니까'를 부르며 두 사람을 몰아갔다.

위하준은 적극 부인하며 "처음에는 누나라고 하다가 워낙 고생을 많이 해서 전우애가 생겼다"고 수습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