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인선, '엄마의 봄날' 300회 특집 진성 동반 출연 '훈훈'

김수진 기자 / 입력 : 2021.06.14 13:12 / 조회 : 369
image
사진제공=TV조선 '엄마의 봄날'
가수 신인선이 '엄마의 봄날' 300회 특집을 함께했다.

지난 13일 방송된 TV조선 교양 프로그램 '엄마의 봄날'이 300회를 맞았다.

'엄마의 봄날'은 지난 2015년 6월 6일 첫 방송을 시작해 가족을 위해 한평생 헌신하며 자신의 몸은 돌볼 겨를이 없었던 어머니들에게 의료서비스를 지원하며 감동을 선사하며 시청자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이날 신인선은 신규철 원장, 특급 게스트 진성과 함께 경북 영덕을 찾았다. 신인선은 '봉순 엄마'에게 따뜻한 봄날을 선사하는 데 앞장서며 훈훈함과 재미를 모두 잡았다.

한편 신인선은 최근 발라드 트로트 '아프지마세요', 트로트 동요 '찍었어'를 발매하고 코로나19로 지친 국민들을 위로했다. 또 신인선은 각종 TV와 라디오 프로그램을 통해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수진|skyaromy@mtstarnews.com 페이스북

스타뉴스 편집국장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