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주연 "'컴눈명', 왈칵 눈물..미키 머리띠 반가워 해줘서 감사"

강민경 기자 / 입력 : 2021.06.12 10:03 / 조회 : 3019
image
이주연 /사진제공=씨제스엔터테인먼트


배우 이주연이 그룹 애프터스쿨 멤버로서 오랜만에 무대에 올라 멋진 활약을 보여줬다.

이주연은 지난 11일 방송된 SBS '문명특급 - 컴눈명 스페셜'에 애프터스쿨 멤버들과 함께 출연해 히트곡 '뱅(Bang)', '디바(Diva)', 무대를 선보였다. 이번 '컴눈명'은 컴백해도 눈 감아줄 아이돌 명곡이라는 주제로 구성됐고, 애프터스쿨이 막판에 합류해 화제를 모았다.

이날 이주연은 '뱅(Bang)'을 통해 애프터스쿨 전매특허인 칼각도 칼군무와 화려한 모습으로 무대를 장악했다. 이어 '디바' 무대에서 트레이드 마크였던 미키마우스 머리띠를 하고 나타나 더욱 반가움을 더했다. 방송 후 그간 이들을 기다려온 팬들은 물론, 시청자의 마음을 단숨에 사로잡았다. 멤버들과 이전 스태프들이 오랜만에 뭉쳤음에도 여전히 끈끈한 팀워크를 보여줬고, 무대 후 이주연은 대기실에서 눈물을 보이며 감동을 선사했다.

방송 후 이주연은 소속사 씨제스엔터테인먼트를 통해 "모든 녹화가 끝나고 대기실에서 왈칵 눈물이 났다. 잘 울지 않는데 지나온 시간들에 대한 소회에 대한 눈물이라기 보다 멤버들과 지금 함께 하는 무대가 벅차고 뭉클한 감정이었다"며 당시 벅찬 감정을 떠올리며 소감을 밝혔다.

image
이주연 /사진제공=씨제스엔터테인먼트


이어 "여전히 멋지게 빛나는 우리들의 무대를 보면서 애프터스쿨을 사랑해준 모든 분들이 행복한 시간이었기를 바란다. 해외 사는 가희언니와 베카가 가기 전에 같이 더 다양한 활동을 추억으로 담았음 더 좋았겠지만 또 다른 기회가 있을 것이라고 생각한다"라고 덧붙였다.

이주연은 "미키머리띠는 활동 당시 멤버별 포인트를 줬었던 아이템인데 팬들에게 추억 여행을 위해 콘셉트에 꼭 넣어야 했다. 응원해주시고 반가워 해주셔서 감사하다. 의상팀, 안무팀, 헤어와 메이크업, 당시 매니저들까지, 활동 당시의 우리 스태프들이 다시 뭉쳐 이 무대를 만들어 줬고 멤버들과 함께 안무 연습 부터 본방까지 시작과 끝 모두를 만들어 주신 컴눈명 제작진들에게 감사하다"며 이 그간 컴백을 위해 애써준 팬, 스태프에게 감사함을 잊지 않았다.

앞서 이주연은 유튜브 채널을 통해 공개된 '문명특급'에 등장해 본 무대를 향한 기대감을 높인 바 있다. 그녀는 자신이 리더가 됐다며, 짧은 시간 연습했지만 모두가 한 마음이 돼 열심히 준비하고 있다며 남다른 열정을 드러냈다. 또한 멤버 정아와 함께 아옹다옹 '톰과 제리' 케미를 보여주며 여전히 사랑스러운 매력을 보여줬다.

한편 이주연은 최근 씨제스엔터테인먼트와 계약체결 소식을 알리며 배우로서 더욱 왕성한 활동과 다채로운 배역 연기를 예고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