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호동 아들 강시후, 골프 꿈나무로 등장..아빠 풍채+힘 닮아[종합]

안윤지 기자 / 입력 : 2021.06.11 09:41 / 조회 : 3495
image
강호동 아들 강시후 /사진=MBN '스포츠뉴스' 방송 캡처
방송인 강호동 아들 강시후가 어린이 골프 선수로 깜짝 등장했다.

지난 10일 방송된 MBN '스포츠뉴스'에서는 엠투웬티배 MBN 꿈나무골프대회 현장이 공개됐다.

이날 초등학교 5~6학년 학생들이 나와 자신의 골프 실력을 뽐냈다. 이 가운데 눈길이 가는 건 강호동의 아들 강시후였다. 앞서 강호동은 여러 방송 프로그램을 통해 "우리 아들이 나만큼 크다", "훌륭한 선수가 됐으면 좋겠다" 등 언급하며 아들을 향한 애정을 표한 바 있다.

강시후는 MBN과 인터뷰에서 "(드라이버가) 잘 맞으면 230~240m 나가요. 타이거 우즈 같은 선수가 되고 싶어요"라며 자신의 포부를 드러냈다.

그간 말로만 전해지던 강호동 아들의 실제 모습이 공개되고, 당찬 꿈까지 전해져 모든 이의 응원을 받고 있다.

한편 강호동은 2006년 9살 연하 아내와 결혼 후 3년 뒤인 2009년에 득남했다. 아내의 출산 당시, 강호동은 KBS 2TV 예능프로그램 '1박 2일' 촬영 중 전화로 들어, 감격적인 순간이 방송되기도 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