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찬원 팬클럽, 청각장애 어르신 100명 보청기 지원 선행[공식]

윤상근 기자 / 입력 : 2021.06.03 11:27 / 조회 : 801
image


가수 이찬원 팬클럽 찬스가 훈훈한 선행을 이어갔다.

사랑의달팽이(회장 김민자)는 이찬원 팬클럽 찬스 후원으로 서울, 대구, 경북 지역 청각장애 어르신 100명에게 보청기를 지원한다고 3일 밝혔다.

이번 보청기 지원사업은 작년 이찬원 팬클럽 '찬스'가 이찬원의 생일을 기념해 전달한 후원금으로 진행된다.

지원 대상자는 독거노인지원재단 협조로 선정된 65세 이상 청각장애 어르신 100명이다. 서울 25명, 대구, 경북 지역 75명의 어르신에게 청력검사 후 보청기를 지원한다. 이들은 지정한 일자에 각 지역의 지역자활센터 및 재가노인돌봄센터에 방문해 청력검사 후 보청기 착용을 지원받는다.

지난 5월 28일 서울을 시작으로 8월까지 청력검사를 진행하고. 순차적으로 2차 방문을 통해 보청기 착용을 지원할 예정이다.

사랑의달팽이 관계자는 "난청으로 치매발병률이 5배 이상 높아진다는 연구결과가 있다. 난청을 방치하면 대화는 물론이고 TV시청도 어려워진다. 이번 지원으로 많은 어르신들이 가족 및 사회와 소통할 수 있기를 바라며, 어르신들이 많이 좋아하는 트로트 가수 이찬원의 노래 또한 즐겨 들을 수 있게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상근|sgyoon@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가요 담당 윤상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