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롯전국체전' 한강 "나는 '실물파', 실제로 만나는 날 기대"

이덕행 기자 / 입력 : 2021.05.24 15:49 / 조회 : 498
  • 글자크기조절
image
'트롯 전국체전' 한강이 외모에 대한 자신감을 드러냈다.

24일 오후 서울 강남구 청담 일지아트홀에서 '2021 트롯 전국체전 전국투어 콘서트' 제작발표회가 개최됐다.

이날 제작발표회에는 '전국체전' TOP8 진해성, 재하, 오유진, 신승태, 한강, 상호&상민, 최향, 김용빈과 신미래가 참석했다.

한강은 "많이 설레고 이렇게 큰 무대에서 노래를 부를 수 있다는 것에 감사드린다. 제가 사실을 '실물파'다. 화면에 보여지는 것보다 실물이 낫다는 소리를 많이 듣는다. 꼭 실제로 만났으면 좋겠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이에 진해성과 김용빈은 서로 "실물은 내가 낫다"고 자신감을 드러냈다.

이상호는 "저희(상호&상민)는 실제로 보면 더 똑같다"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한편, '2021 트롯 전국 체전 투어 대국민 희망 콘서트'는 7월 10일과 11일 양일간 3회에 걸쳐 KSPO DOME(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에서 개최된다. 티켓은 오늘(24일) 오후 8시 인터파크를 통해 오픈된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