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스' 김희정 "절대 친구 못 될 거라 생각"..이태빈과 썸?[별별TV]

여도경 기자 / 입력 : 2021.05.18 21:01 / 조회 : 304
image
/사진=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방송화면 캡처


배우 김희정이 '비디오 스타'에서 이태빈을 처음 봤을 때를 회상했다.

18일 방송된 MBC에브리원 예능프로그램 '비디오스타'는 남다른 우정을 자랑하는 한정수, 한초임, 김희정, 이태빈이 출연한 남사친 여사친 특집 '썸과 쌈 사이'로 꾸며졌다.

이날 김희정은 "처음 만났을 때 친구가 될 거라 절대 생각을 못했다. 목소리가 저음이다보니까 다 꾸민 것 같았다"고 했다. 이태빈은 "그날 바로 술 마셨지 않냐"라며 끼어들었고, 심상지 않은 분위기에 MC단은 집중했다.

이태빈은 "영화 보자고 친구한테 연락을 받아서 나갔는데 그때 처음 만났다"며 당시를 회상했다. 김희정은 "보기에는 아기 같은데 은근 상남자 같다. 술먹고 다리를 떨고 있는데 어깨를 팍 잡으면서 '다리 떨지마. 복 나가'라고 하더라"라고 덧붙였다.

이태빈은 김희정 첫인상에 대해 "굉장히 호감이었다. 김희정이 나온 드라마를 보고 멋있다고 생각했었는데 실제로 멋있더라. 영화 다 보고 술을 먹으러 갔다. 그때 친해졌다"고 했다. MC단이 두 사람을 몰아가자 김희정 "어깨 잡았던 게 기억나는 건 호감이 아니라 인상 깊었던 거다"고 변명했다.

두 사람은 '썸'임을 계속 부정하면서도 다음날 정오까지 술을 마셨다 밝혔다. 심지어 3명만 남아 술을 마셨다는 사실에 MC단은 흥분했고, 김희정은 "친하면 집에 안 보내는 타입이다"고 계속해서 변명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