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사동호랭이 걸그룹' 트라이비 오늘(18일) 컴백..유니크+중독성 기대

윤상근 기자 / 입력 : 2021.05.18 10:23 / 조회 : 299
image
/사진제공=티알엔터테인먼트, 멜로우엔터테인먼트


신사동호랭이와 유니버설뮤직의 공동제작으로 론칭된 걸그룹 트라이비(TRI.BE, 송선 켈리 진하 현빈 지아 소은 미레)가 한층 더 유니크하고 중독성 강해진 2번째 싱글을 들고 돌아온다.

트라이비는 18일 오후 6시 주요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새 디지털 싱글 'Conmigo'(꼰미고)를 발매한다.

'Conmigo'는 지난 2월 발매한 데뷔 싱글 'TRI.BE Da Loca'(트라이비 다 로카) 이후 트라이비가 3개월 만에 공개하는 신보로, 전작에서 선보였던 트라이비만의 음악적 색깔을 더욱 유니크하고 중독성 짙게 녹여냈다.

타이틀 곡 '러버덤'(RUB-A-DUM)은 동화 '피리 부는 사나이'에서 모티브를 얻어 탄생한 곡으로, 시작부터 나오는 중독성 있는 피리 멜로디와 에너지 넘치는 드럼 사운드가 인상적이다. 피리를 불며 사람들을 불러 모은 원작처럼 '트라이비의 북소리를 따라 같이 뛰어놀자'는 의미를 담고 있으며, '미친 듯 뛰어놀고 싶은 사람 여기 여기 붙어라'라는 캐치프레이즈를 바탕으로 어리지만 당당한 모습을 표현한 가사가 돋보인다.

수록곡 'LORO'(로로)는 중독성 있는 드랍과 이색적인 스페인어가 인상적인 레게톤 장르의 곡이다. 개성 없이 남을 따라 하기만 하는 사람을 앵무새를 뜻하는 LORO에 빗대어 좀 더 당당한 모습을 보이자는 걸스웨그를 잘 나타낸 가사와 그루브한 멜로디가 어우러진 곡이다.

2곡 모두 신사동호랭이와 EXID 엘리(ELLY)가 공동 프로듀싱을 맡아 완성도를 높였으며, 트라이비는 청량한 사운드와도 어울리는 파워풀한 퍼포먼스로 '청량한 매운맛'의 새로운 조합을 선보일 계획이다.

가요계 대표 히트메이커 신사동호랭이와 세계 최대 음반사 유니버설뮤직이 공동 제작한 'Conmigo' 전곡 음원 및 타이틀 곡 '러버덤'(RUB-A-DUM)' 뮤직비디오는 18일 오후 6시부터 감상할 수 있다. 더불어 이날 오후 7시부터는 공식 V LIVE 채널을 통해 컴백 기념 팬 쇼케이스가 생중계될 예정이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상근|sgyoon@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가요 담당 윤상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