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컵 결승] '틸레망스 결승골' 레스터, 첼시에 1-0 승...'구단 역사상 최초'

스포탈코리아 제공 / 입력 : 2021.05.16 05:09 / 조회 : 296
image


[스포탈코리아] 곽힘찬 기자= 레스터 시티가 구단 창단 처음으로 FA컵 우승을 차지하며 제 2의 동화를 썼다.

레스터는 16일 오전 1시 15분(한국시간) 영국 런던에 위치한 웸블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21시즌 FA컵 결승전에서 첼시를 1-0으로 격파하며 우승을 차지했다.

첼시는 케파(GK), 뤼디거, 실바, 마운트, 아스필리쿠에타, 지예흐, 제임스, 알론소, 조르지뉴, 베르너, 캉테가 선발로 나섰다.

이에 맞서는 레스터는 슈마이켈(GK), 포파나, 쇠윈쥐, 에반스, 페레스, 은디디, 카스타뉴, 토마스, 틸레망스, 바디, 이헤아나초를 선발로 내세웠다.

포문은 첼시가 먼저 열었다. 전반 14분 조르지뉴의 패스를 받은 뤼디거가 슈팅을 시도했지만 빗나가며 아쉬움을 삼켰다. 레스터도 물러서지 않았다. 40분 프리킥 상황에서 토마스가 올린 킥을 쇠윈쥐가 헤더로 연결했지만 빗나갔다. 전반 초반 탐색전을 이어가던 양 팀은 여러 차례 슈팅을 주고 받았지만 전반전은 무득점으로 끝났다.

후반전 양 팀은 선제골을 위해 공격의 고삐를 당겼다. 첼시가 측면을 중심으로 공략하며 레스터의 뒷공간을 노렸다. 하지만 선제골을 터뜨린 쪽은 레스터였다. 후반 17분 토마스의 패스를 받은 틸레망스가 중거리 슈팅으로 첼시의 골망을 흔들었다.

일격을 맞은 첼시는 반격에 나섰다. 후반 33분 캉테의 크로스를 칠웰이 헤더로 연결했지만 슈마이켈의 손에 걸리며 고개를 떨궜다. 레스터는 마지막까지 첼시의 공격을 잘 막아냈고 우승컵은 레스터에 돌아갔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취재문의 sportal@sportalkorea.co.kr | Copyright ⓒ 스포탈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