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백호, 3타점에도 실책 자책 "쿠에바스 미안, 다신 실수 반복 않겠다"

수원=한동훈 기자 / 입력 : 2021.05.11 23:53 / 조회 : 1445
image
강백호. /사진=kt wiz
KT 위즈 간판타자 강백호가 3타점 경기를 펼치고도 자책했다.

강백호는 11일 수원 KT위즈파크에서 열린 2021 KBO리그 삼성 라이온즈전에 3번 타자 겸 1루수로 선발 출전했다. 5타수 3안타 3타점 불방망이를 휘둘러 9-6 승리를 이끌었다.

하지만 수비에서는 실책을 2개 저질렀다. 선발투수 쿠에바스가 5이닝 동안 6점을 잃었는데 자책점은 2점 뿐이었다. 쿠에바스는 5회까지 110구 역투를 펼쳤음에도 첫 승 기회를 다음으로 미뤘다.

경기 후 강백호는 "어려운 경기를 이겨 기분이 좋지만 쿠에바스에게 미안하다. 다시는 실수를 반복하지 않도록 노력하겠다"고 책임감을 느꼈다. 이어 "수비에 대한 잔상이 계속 남았다. 동료와 선배들께서 좋은 이야기를 옆에서 많이 해주셔서 경기에 집중할 수 있었다"고 돌아봤다.

강백호는 올 시즌 타율 0.403로 뜨거운 타격감을 뽐낸다. 강백호는 "모두가 팀플레이를 잘해준 덕분에 마음 편히 내 플레이를 할 수 있었다. 스프링캠프에서 준비한 것들이 최근에 잘 나오고 있다. 지도 해주신 코치님, 감독님께 감사하다"고 소감을 전했다.

강백호는 끝으로 "실수 없는 깔끔한 경기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재차 강조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