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림과 사랑에 빠져봤나요? 방탄소년단 진, 걸작 팝아트 재탄생.."We Love You, JIN♥"

문완식 기자 / 입력 : 2021.05.11 10:23 / 조회 : 10508
image
방탄소년단 진(BTS JIN) /사진=알레한드로 비질란테(Alejandro Vigilante) 작품


방탄소년단(BTS) 진이 걸작 팝아트로 거듭났다.

아르헨티나 출신 팝 아티스트 알레한드로 비질란테(Alejandro Vigilante)는 최근 자신의 트위터에 진의 사진을 소재로 한 작품을 공개했다.

지난 7일 진은 방탄소년단 공식 트위터를 통해 스트라이프 셔츠를 입고 이마를 드러낸 헤어스타일의 사진을 공개했다. 알레한드로 비질란테는 이 글에 선글라스를 쓴 사람, 보라색 하트, 팔레트 이모티콘 댓글을 달며 진을 소재로 한 작품 탄생을 예고해 시선을 사로잡았다.

image


image
이어 몇시간 후 알레한드로 비질란테는 자신의 트위터에 진을 담은 하나의 작품을 공개했다.

공개된 작품은 망점으로 표현된 팝아트로, 진의 빼어난 이목구비와 선명한 눈동자가 완벽하게 담겨있다. 비현실적인 조각상을 보는 듯한 작품에 전 세계 팬들은 열광했다.

image


앞서 알레한드로 비질란테는 지난 5일 빅히트 뮤직 공식 SNS를 통해 디지털 싱글 'Butter'의 진 버전 콘셉트 클립 영상이 공개된 후, 같은 날 진을 소재로 한 작품을 자신의 트위터에 공개했다.

image
image


image
알레한드로 비질란테는 진의 모습이 담긴 작품과 그림에 사용한 도구들을 찍은 사진을 공개해, 방금 작업을 끝낸 그림을 보는 듯 현장감이 느껴졌다. 캔버스 위에 유화 물감의 질감 위로 직선적인 브러시 스트로크가 눈에 띄며, 푸른색 톤으로 신비롭고 몽환적 분위기를 자아낸다. 진의 맑고 큰 눈망울과 천상의 비주얼이 아름답게 표현되었다.

팬들은 "멋진 작품 감사합니다", "걸작이다", "정말 아름답다", "환상적이다", "We Love You, JIN", "세계 최고의 조각미남 작품 속에 녹아들다" 등 반응을 나타냈다.

알레한드로 비질란테는 일명 '마이애미의 미켈란젤로'라고 불리며 벽화 예술가로 활약했고 SNS와 인터넷을 예술 소통을 위한 플랫폼으로 활용하는 '아이-아트 운동(i-art movement)'을 창시했다.

알레한드로 비질란테는 첫 단독 아트쇼 'LOVE MYSELF'를 아르헨티나 한국문화원에서 개최한다. 아르헨티나에서 열리는 첫 단독 아트쇼이다. 방탄소년단 관련 31개의 작품이 전시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문완식|munwansik@mt.co.kr 페이스북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부 부장 문완식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