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용했던 선발 복귀전’ 이강인, 바야돌리드전 평점 6.5로 평범

스포탈코리아 제공 / 입력 : 2021.05.10 01:10 / 조회 : 426
image


[스포탈코리아] 한재현 기자= 이강인이 8경기 만에 이뤄낸 선발 복귀전에서 소리 없이 팀 플레이에 치중했다.

발렌시아는 9일 오후 11시 15분(한국시간) 스페인 메스타야에서 열린 바야돌리드와 2020/2021 프리메라리가 35라운드 홈 경기에서 3-0으로 승리를 이뤄냈고, 강등권인 18위 우에스카와 격차를 9점으로 벌렸다. 1점만 추가해도 잔류가 확정된다.

이강인은 지난 3월 12일 레반테와 27라운드 이후 약 2달 만에 선발 복귀전을 치렀다. 감독이 바뀐 이후 다시 반전을 이뤄냈고, 기회를 잡았다.

그는 이날 경기에서 우측면 공격수로 선발 출전했지만, 위협적인 장면을 만들지 못했다. 그러나 적극적인 수비 가담과 전방 패스로 팀 공격을 살리는 데 중점을 뒀다. 이강인은 후반 20분 라치치와 교체 됐다.

유럽 축구 통계 매체 ‘후스코어드닷컴’은 이강인에게 평점 6.5를 부여했다. 평범한 수준이나 번뜩이지 못한 점은 아쉽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취재문의 sportal@sportalkorea.co.kr | Copyright ⓒ 스포탈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