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재석, 돌아온 '딸기 게임'에 울렁증 재발 [런닝맨]

윤성열 기자 / 입력 : 2021.05.09 14:01 / 조회 : 543
image
/사진제공=SBS
'런닝맨'에서 개그맨 유재석의 험난한 '딸기 게임' 도전기가 공개된다.

9일 SBS에 따르면 이날 오후 방송되는 SBS 예능 프로그램 '런닝맨'에서는 돌아온 '딸기 게임'에 긴장한 유재석의 모습이 그려진다.

이날 방송은 방송국에서 SBS 대표 예능 스케줄들을 소화하는 '방송국에 가면' 레이스로 꾸며진다. 또한 '런닝맨' 시그니처 게임이 된 '딸기 게임'의 또 다른 변형 미션이 공개될 예정이다.

평소 박자 게임에 심하게 긴장하며, 일명 '게임 울렁증' 증상을 보였던 유재석은 최근 녹화에서 게임 방식을 듣자마자 잔뜩 긴장한 모습으로 멤버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역시나 첫 번째 시도부터 실패한 유재석은 룰이 어렵다며 호소했지만, 멤버들은 유재석을 집중 공략하며 '유재석 놀리기'에 박차를 가했다. 계속된 공격에 유재석의 목소리가 점점 작아지자, 이광수는 "재석이 형이 이렇게 자신 없어 하는 거 처음 본다"며 진심으로 안쓰러워하기도 했다.

심지어 유재석은 틀렸는데도 혼자만 모른 채 날카로운 눈빛으로 공격하는가 하면, 성공했음에도 "맞나?"라며 눈치를 보는 모습으로 계속해서 놀림을 당했다.

하지만 유재석의 공격이 성공하자 멤버들은 "재석이 형 입술이 보라색이었다가 살짝 분홍색이 됐다", "재석이 형 이제 알았다"며 치켜세웠다. 과연 유재석은 응원에 힘입어 게임 울렁증을 극복할 수 있었을지 관심이 모인다. 이날 오후 5시 방송.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성열|bogo109@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뉴미디어 유닛에서 방송기자로 활동 중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