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참시' 둘째이모 김다비 "작년 광고 13개..전현무 광고 노린다"

이종환 기자 / 입력 : 2021.05.08 23:20 / 조회 : 466
image
/사진= MBC '전지적 참견 시점' 방송화면 캡쳐
'전지적 참견시점'에서 둘째이모 김다비가 전현무의 광고를 노렸다.

8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전지적 참견 시점'(이하 '전참시')에서는 신곡 발표를 앞둔 둘째이모 김다비가 출연했다.

이날 둘째이모 김다비는 2집 '오르다' 발표를 앞두고 '전참시'에 출연했다. 송은이는 "우리 회사 아티스트 중 작년 매출 1위였다. 광고만 13개"라고 밝혀 놀라움을 안겼다.

'또 원하는 광고가 있냐'는 질문에 둘째이모 김다비는 "딱 하나 있다. 흥이 있고, 힘이 있고, 한이 있기 때문에 오로록 오로록 있잖아"라며 전현무의 광고를 언급했다. 이에 위기감을 느낀 전현무는 "딱 하나 있다"고 부탁하며 웃음을 자아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