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공적 복귀! 류현진, 4점 주고 2승 수확... ERA 3.31↑

한동훈 기자 / 입력 : 2021.05.07 08:10 / 조회 : 1043
image
류현진이 7일 오클랜드전 역투를 펼치고 있다. /AFPBBNews=뉴스1
토론토 블루제이스 류현진(34)이 시즌 2승(2패)을 달성했다.

류현진은 7일(한국시간) 미국 오클랜드 콜리세움에서 열린 2021 메이저리그 오클랜드 어슬레틱스와 경기에 선발 등판했다. 5이닝 4실점으로 비교적 고전했지만 확실한 득점 지원을 받았다. 10-4로 이기면서 류현진이 승리투수가 됐다.

류현진은 5이닝 동안 6피안타(1피홈런) 4실점으로 비교적 많은 점수를 줬다. 9-4로 크게 앞선 6회말 마운드에서 내려오며 승리투수 요건을 갖췄다. 평균자책점은 2.60에서 3.31로 크게 올랐다.

류현진은 부상자 명단에 올랐다가 이날 복귀했다. 4월 26일 탬파베이 레이스와 경기에 엉덩이 근육 통증을 느꼈다. 4회에 자진 강판했다. 29일 부상자 명단으로 이동했다. 큰 부상은 아니어서 로테이션 한 차례만 쉬었다.

1회말 마크 칸하에게 리드오프 홈런을 허용하며 불안하게 출발했다. 1볼에서 2구째 88.2마일(약 142km)에 불과한 패스트볼을 공략 당했다. 토론토가 3회초 3-1로 뒤집었는데 류현진이 3-4 재역전을 내주고 말았다. 2사 2루에서 볼넷 이후 2루타, 안타를 연속으로 맞았다.류현진은 다행히 화력 지원을 넉넉하게 받았다. 토론토가 4회초 곧바로 5-4로 리드를 빼앗았다. 6회초에는 대거 4점을 보태 승기를 잡았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