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하, '기다리다' 저작권 도용 피해 "천금 얻을 수 없단다"[스타IN★]

윤상근 기자 / 입력 : 2021.05.06 17:38 / 조회 : 567
image
가수 윤하가 16일 오후 서울 중구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에서 열린 '2019 S/S 헤라서울패션위크-알쉬미스트' 컬렉션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김휘선 기자 tndejrrh123@


가수 윤하가 자신이 부른 곡 '기다리다'의 저작권 도용 피해를 직접 언급했다.

윤하는 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캡쳐 스틸과 함께 "'기다리다' 원곡 행세에 대해 인지하고 있습니다. 알려주시고 많이들 걱정해 주셔서 감사합니다"라고 밝혔다.

윤하는 "절차를 밟았다면 사용 승인했을 텐데요. 상상을 초월하는 방법이라 당황스럽지만, 차차 해결해 나가겠습니다"라며 "'기다리다' 명곡 인증"이라고 덧붙였다.

윤하는해당 유튜브 영상을 캡처한 사진에 대해 "그렇게 해서는 감동을 줄 수도 천금을 벌 수도 없단다"라고 일갈하기도 했다.

image
/사진=윤하 인스타그램 스토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상근|sgyoon@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가요 담당 윤상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