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은 태양', 이경영→장영남 출연 확정! 명품 배우들 총출동 [공식]

안윤지 기자 / 입력 : 2021.05.06 09:24 / 조회 : 606
image
배우 김병기, 이경영, 장영남, 김종태, 김민상, 김도현 /사진제공=달콤이앤엠, 다홍엔터테인먼트, 앤드마크, 파크플러스엔터테인먼트, 바를정엔터테인먼트, 9아토엔터테인먼트
명품 배우들이 MBC 새 드라마 '검은 태양'(극본 박석호, 연출 김성용)을 통해 한자리에 모인다.

6일 '검은 태양' 측은 "김병기, 이경영, 장영남, 김종태, 김민상, 김도현이 '검은 태양'에 출연한다"라고 밝혔다.

'검은 태양'은 일 년 전 실종됐던 국정원 최고의 현장 요원이 자신을 나락으로 떨어뜨린 내부 배신자를 찾아내기 위해 조직으로 복귀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로 배우 남궁민과 박하선, 김지은이 주연을 맡아 기대를 불러일으키고 있다.

한국형 첩보 액션극이라는 흥미로운 장르의 등장, 탄탄한 스토리와 명품 배우들의 출연 소식이 예비 시청자들을 기다리게 만드는 가운데 배우 김병기, 이경영, 장영남, 김종태, 김민상, 김도현이 합류해 든든한 '국정원 베테랑 라인업'을 완성했다. 이들은 현장 요원의 화려한 액션 못지않게 불꽃 튀는 국정원 내부의 심리 싸움을 보여주며 눈을 뗄 수 없는 긴장감을 선사한다고 해 이목이 집중된다.

'검은 태양' 제작진은 "믿고 보는 배우들의 합류로 극의 분위기가 한층 풍성해질 예정이다. 국정원을 배경으로 펼쳐지는 흥미진진한 스토리를 빈틈없는 연기로 표현할 배우들의 활약을 기대해주시면 좋겠다"라고 전했다. 이어 "손에 땀을 쥐게 하는 액션 신뿐만 아니라 등장인물들의 서사와 관계에도 집중해달라"며 자신감을 내비쳤다.

'검은 태양'은 박석호 작가의 2018년 MBC 드라마 극본 공모전 수상작으로, MBC 드라마 극본 당선작의 저력을 보여주며 또 한 번의 '당선작 불패' 신화를 재현할 예정이다. 여기에 '옥중화', '내사랑 치유기'를 연출한 김성용 PD가 연출을 맡아 한국형 첩보 액션극의 새 지평을 열 전망이다.

한편 남궁민, 박하선 등 '믿보배'들의 대거 합류로 화제를 모으고 있는 '검은 태양'은 올 하반기 방송될 예정이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