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 크리에이티브 공모전 드라마 부문 신설..총상금 2억8천만원 확대

전형화 기자 / 입력 : 2021.05.06 09:28 / 조회 : 864
image
올해로 10주년을 맞는 제10회 롯데 크리에이티브 공모전이 오는 6월 28일부터 작품 접수를 시작한다. 이번에는 드라마 부문을 신설해 한국 최대 규모 공모전의 명성에 걸맞게 총 상금 규모를 기존 총 1억 8000만원에서 2억 8000만원으로 확대했다.

6일 롯데 컬처웍스는 이 같은 소식을 전했다. 제10회 롯데 크리에이티브 공모전 모집 부문은 상영시간 100분 내외의 극장용 장편 시나리오를 모집하는 시나리오 부문, 회당 70분 내외 16부작 시리즈의 대본 1~2회를 모집하는 드라마 부문, 회당 30분 내외 8~10부작 시리즈 대본 2회를 모집하는 뉴미디어 콘텐츠 부문이다. 작년에 별도로 진행된 롯데 호러 공모전은 이번 뉴미디어 콘텐츠 부문에 편입되었으며, 호러 장르를 포함하여 장르를 불문한 순수 창작물만 접수 가능하다. 시나리오 부문과 드라마 부문에는 대상 1편에 1억원, 우수상 1편에 2000만원의 상금이 돌아간다. 뉴미디어 콘텐츠 부문은 대상 1편에 2000만원, 우수상 2편에 1000만원의 상금이 주어지며 뉴미디어 콘텐츠 부문의 우수상은 자유 장르 1편, 호러 장르 1편이 각각 선정된다.

지난 2012년 시작된 롯데 크리에이티브 공모전은 '유연하고 다양한 즐거움을 만들어가는 컬처 메이커스 기업'이라는 소명으로 한국 영화의 활성화와 발전, 영화 콘텐츠 발굴에 힘써온 롯데컬처웍스(대표이사 기원규)가 주최하는 공모전이다. 지금껏 총 9회의 공모전을 거치며 1만 편에 가까운 시나리오가 접수되며 명실상부한 국내 최대 규모의 공모전으로 자리매김했다. 제5회 대상 수상작 정우성, 김향기 주연의 '증인'은 253만 관객을 동원하며 흥행을 거뒀으며, 제8회 독립영화 부문 대상 수상작 '프랑스여자'를 비롯 '샘', '뷰티플 마인드' 등의 작품이 개봉하며 영화계의 다양성 확대에도 크게 기여했다.

이처럼 뜻 깊은 성과들과 함께 10주년을 맞는 2021 제10회 롯데 크리에이티브 공모전은 기존 총 1억 8천만원의 상금에서 총 2억 8천만원으로 상금 규모를 확대하고 6월 28일(월)부터 작품을 접수 받는다. 모집 부문은 상영시간 100분 내외의 극장용 장편 시나리오를 모집하는 시나리오 부문, 회당 70분 내외 16부작 시리즈의 대본 1~2회를 모집하는 드라마 부문, 회당 30분 내외 8~10부작 시리즈 대본 2회를 모집하는 뉴미디어 콘텐츠 부문이다. 작년에 별도로 진행된 롯데 호러 공모전은 이번 뉴미디어 콘텐츠 부문에 편입되었으며, 호러 장르를 포함하여 장르를 불문한 순수 창작물만 접수 가능하다. 시나리오 부문과 드라마 부문에는 대상 1편에 1억원, 우수상 1편에 2천만원의 상금이 돌아간다. 뉴미디어 콘텐츠 부문은 대상 1편에 2천만원, 우수상 2편에 1천만원의 상금이 주어지며 뉴미디어 콘텐츠 부문의 우수상은 자유 장르 1편, 호러 장르 1편이 각각 선정된다.

창작에 대한 열정과 참신함을 가지고 있다면 기성, 신인에 관계없이 대한민국 국민 누구나 참여할 수 있는 롯데 크리에이티브 공모전에 대한 자세한 공모 요강은 6월 중순부터 롯데시네마 홈페이지와 롯데 크리에이티브 공모전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