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3세 女 배우지망생 사망 "보이스피싱 XXX만원에.."

한해선 기자 / 입력 : 2021.04.25 17:44 / 조회 : 59818
image
/사진=조하나 지인 인스타그램


'무엇이든 물어보살'에 출연한 배우 지망생 조하나가 사망했다는 소식이 지인으로부터 전해졌다.

조하나의 지인은 지난 15일 SNS에 "#조하나 #조아현 #RIP 배우를 꿈꾸던 작고 착한 아이 하나는 겨우 23살의 나이로 작은 꽃망울이 되어 하늘로 올라갔다"는 글과 함께 조하나의 부고 소식을 전했다.

조하나의 지인은 조하나가 200만 원이 안 되는 돈을 보이스피싱으로 잃고 홀로 괴로워하다 고통없는 삶을 택했다고 전했다. 조하나는 천안추모공원에 영면했다.

image
/사진=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 방송 캡처


조하나는 2019년 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에 출연해 "부모님이 이혼 한 후 아빠를 10여 년 정도 못 봤다. 10년 만에 아빠의 소식을 알았는데 만나야 할 지 고민이다"라고 힘든 가정생활을 겪었던 고민을 토로했다. 조하나는 부모가 자신의 출생신고를 안 해 학교를 다니지 못하고 검정고시를 봤다고 밝혀 안타까움을 줬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