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현진, 보스턴 강타선에 5이닝 4실점... 시즌 2패 ERA 3.00↑

한동훈 기자 / 입력 : 2021.04.21 10:55 / 조회 : 956
image
류현진이 21일 보스턴 레드삭스전 홈런을 맞았다. /AFPBBNews=뉴스1
토론토 블루제이스 류현진(34)이 시즌 2패를 당했다.

류현진은 21일 미국 보스턴 펜웨이파크에서 열린 2021 메이저리그 보스턴 레드삭스전에 선발 등판, 5이닝 8피안타 4실점 부진했다. 시즌 2패(1승)다. 평균자책점은 1.89에서 3.00으로 높아졌다. 토론토는 2-4로 졌다.

4회가 아쉬웠다. 류현진은 3회까지 무실점 순항했다. 하지만 4회에만 3점 홈런을 맞는 등 4점을 잃었다.

4회초 선취 득점 이후 나온 실점이라 더 아쉽다. 토론토는 투수전 속에 4회초 보 비솃의 솔로 홈런으로 먼저 앞섰다. 류현진이 리드를 지키지 못했다.

류현진은 선두타자 크리스티안 아로요에게 중전안타를 줬다. J.D. 마르티네즈에게도 좌전안타를 맞았다. 무사 1, 2루에서는 잰더 보가츠에게 큼지막한 3점 홈런을 허용했다.

후속타자 크리스티안 바스케스를 삼진으로 돌려세웠지만 4회는 길었다. 마윈 곤잘레스에게 좌중간 2루타를 맞았다. 1사 2루서 헌터 렌프로에에게 삼진을 빼앗았다. 2사 3루서 보비 달벡에게 3루타를 맞고 추가 실점했다.

류현진은 5회에도 고전했다. 간신히 위기를 넘겼다. 1사 후 아로요에게 또 맞았다. 좌측 펜스를 직격하는 2루타를 줬다. 마르티네즈에게 내야 땅볼을 이끌어냈는데 수비 실책이 겹쳤다. 보가츠에게 유격수 땅볼을 빼앗았다. 병살 코스였지만 타구가 느렸다. 1루 주자만 2루에서 아웃됐다. 2사 1, 3루에서 바스케스와 7구 승부 끝에 중견수 뜬공으로 이닝을 마쳤다.

류현진은 1-4로 뒤진 6회말 수비에 돌입하며 조엘 파이얌과 교체됐다. 토론토는 4회와 7회 보 비솃과 랜달 그리척의 솔로 홈런으로 1점 씩 내는 데에 그쳤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