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앤오프' 하하가 밝힌 넷째 계획..김종국 "묶지 않았어?" [종합]

김미화 기자 / 입력 : 2021.04.21 01:18 / 조회 : 1642
image
/사진='온앤오프' 방송화면 캡처


하하가 별과의 넷째 계획을 언급했다.

20일 방송한 tvN '온앤오프'에서는 성시경의 집에 놀러간 김종국과 하하의 모습이 그려졌다.

기혼에 애가 셋인 하하는 이미 만남이 늦은 것 같다고 말하는 성시경을 향해 "누군가 만날 수 있을 것이다"라고 말했다.

하하는 별과의 만남을 회상하며 "나를 배신하지 않겠다는 생각을 했다"라며 "나는 내가 뜨겁다는 것을 증명했다. 애를 셋이나 낳았따"라고 말했다. 성시경이 "아이 셋은 계획한 것이냐"라고 묻자 김종국은 "셋째는 못 참아서 그런거 아니냐"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하하는 "아니다. 다 계획했다"라며 "이런 이야기는 여기서 처음하는데 아내가 넷째 이야기를 했다. 궁금하다고 하더라"라며 "엄마는 대단하다"라고 털어놨다.

이에 김종국은 "너 묶지 않았어?"라고 물었고 하하는 "아내를 위해서 뭐든 할 수 있다. 수술을 고려하고 있다"라고 밝혔다.

이날 성시경은 새 앨범 발매를 앞두고 술을 줄이고 체중을 감량하겠다는 계획을 전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미화|letmein@mt.co.kr 트위터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