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지혜 "'♥'문재완 만나고 안정..힘들 때 만나줘 고맙다" [동상이몽2]

안윤지 기자 / 입력 : 2021.04.20 10:19 / 조회 : 448
image
이지혜 문재완 부부 /사진=SBS '동상이몽 2' 영상 캡처
가수 이지혜가 남편 문재완에게 고마움을 느꼈다.

지난 19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동상이몽2 - 너는 내 운명'(이하 '동상이몽2')에서는 이지혜, 문재완의 일상이 그려졌다.

이날 이지혜는 "내가 너무 바닥이라고 생각했다. 자기를 만났는데 내가 느낀 것 있다. 오빠가 나한테 반한 것 같았다"라고 말했다.

문재완은 "완전 반했다. 완반이다.보석을 못알아본 형님들은 보는 눈이 없는 것이다"라고 그를 위로했다.

이지혜는 "자긴 세상에서 제일 따뜻한 남자다. 내가 슬프고 힘들 때 자기가 내 편을 안 들어준 적이 없다. 내가 힘들 때 날 만나줘서 고마워"라고 전했다. 이어 "내 삶은 항상 불안했다. 어렸을 때 데뷔하고 친구도 잘나갔을 때 친구들과 힘들때 친구들이 다를 수 있다. 그래서 인생이 외롭다고 생각했다"며 "남편을 만나고 안정적인 상황이 됐다. 마음도 편안해졌다"라고 덧붙였다.

또한 "나는 떠날 까봐 늘 불안함이 있었다. 그런데 우리 남편은 떠나지 않을 것 같다"고 고백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