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 "故이현배 부검 진행 중..발견 당시 타살 흔적無"

윤성열 기자 / 입력 : 2021.04.19 16:08 / 조회 : 532
image
故이현배 /사진제공=엠넷
경찰이 그룹 45RPM의 멤버 고(故) 이현배에 대한 부검을 진행 중이라고 밝혔다.

19일 제주 서귀포경찰서에 따르면 경찰은 이날 오후 고 이현배의 유족의 동의를 받고 부검을 진행하고 있다. 서귀포서 관계자는 스타뉴스에 발견 당시 고 이현배의 몸에서 타살의 흔적은 발견되지 않았다며 "사인을 명확하게 하기 위해 부검을 하고 있다"며 "부검을 마치는대로 유족들에게 시신을 인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고 이현배는 지난 17일 서귀포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관계자는 "(고 이현배가) 거실에 쓰러져 있는 것을 발견한 설치 기사의 신고로 현장에 출동했다"고 전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성열|bogo109@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뉴미디어 유닛에서 방송기자로 활동 중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