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뭉쏜' 손지창, 전주 1초만에 '마지막 승부' 정답→열창

이주영 기자 / 입력 : 2021.04.18 20:22 / 조회 : 531
image
/사진=JTBC '뭉쳐야 쏜다' 방송 화면 캡처


'뭉쳐야 쏜다' 방송인 손지창이 '마지막 승부'를 열창했다.

18일 방송된 JTBC 예능 프로그램 '뭉쳐야 쏜다'에서는 연예인 농구단 1호 피닉스와 상암불낙스의 '2021 농구판 슈가맨' 이 펼쳐졌다.

손지창은 김민교의 '마지막 승부'가 시작되자 1초만에 달려나왔다. 상암불낙스는 "무슨 노래냐"며 갸우뚱하다 손지창이 달려나오자 "이건 아니지"라며 분노를 표했다. 손지창은 멋진 음색을 뽐내며 1절을 완창했다.

김용만은 "어떻게 노래 시작되자마자 나가냐"고 물었는데, 손지창은 "허재 형, 서장훈 등 농구 선수들이 등장할 때 매번 이 노래가 나가지 않았냐. 주인이 바뀌었다"며 열창의 이유를 밝혔다. 피닉스는 옆에서 박수를 치며 서있었는데, 김성주는 이에 "술이라도 드리냐. 언제까지 수줍을 거냐"며 폭소를 안겼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