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화탐사대' A중사, 前여친 향해 무릎 꿇고 사과[★밤TView]

윤상근 기자 / 입력 : 2021.04.18 02:31 / 조회 : 1048
image
/사진=MBC '실화탐사대' 방송화면


'실화탐사대'에서 논란의 중심에 섰던 A중사가 피해자를 향해 무릎을 꿇고 사과했다.

17일 방송된 MBC '실화탐사대'에서는 A중사의 민낯에 대해 집중 조명했다.

방송에서 A중사는 피해자였던 전 여자친구에게 전화를 하고 사과하는 모습을 보였따.

이날 제작진은 박중사가 전 여자친구 은별 씨와 전화하고 사과를 하는 모습을 공개했다.

통화를 통해 A중사는 "1년 전 쯤에 전화를 하려고 했다"라며 "SNS를 내려줬으면 좋겠다"라고 요청했다. 이에 전 여자친구 B씨는 "사과하기 전에 부탁부터 하는 거냐"라고 황당해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후 두 사람은 한 카페에서 만났고 A중사는 "헤어지면서 물론 화가 나니까 그때 했던 말들에 대해 사과하고 싶었다"라며 "내가 이혼을 하면서 가정이 파탄이 나면서 힘든 시기를 보내니까 내 입장 밖에 생각을 못했다"라고 말했다. A중사는 사진 유포와 관련해서도 "내 성향을 맞춰 주려고 그때도 (초대남을) 어떻게 구하냐고 했을 때, 인터넷으로 구한다고 했다"라고 해명했다.

이에 B씨는 "사진을 올려서 구하는지 몰랐다"라고 분노하고 "넌 아직도 뭘 잘못했는 지 모른다. 그 사이트를 들어갔을 때 충격이었다"라고말했다. 결국 A중사는 무릎을 꿇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상근|sgyoon@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가요 담당 윤상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